광고
광고

"이재명과 함께 천지가 개벽한다" 김미화 국회의원 예비후보, 캠프방문의날 개최

한광수 기자 | 입력 : 2024/01/27 [17:26]

▲ "이재명과 함께 천지가 개벽한다" 김미화 국회의원 예비후보, 캠프방문의날 개최     ©

 

[뉴스파고=한광수 기자] 김미화 더불어민주당 천안시을 국회의원 예비후보가 27일 '김미화 캠프 방문의 날'을 열며 힘찬 시작을 알렸다.

 

김미화 예비후보는 지난해 12월 27일 열린 ‘출판기념회, 김미화가 김미화를 말하다’ 때도 초선의원답지 않게 지역의 오피니언들과 수 많은 젊은 청년들이 참석해 북새통을 이루는 등 지역 기반이 튼튼함을 보여 주었다.

 

특히 이날 “척박한 환경을 이겨온 온 김미화의 인생스토리와 정치에도 도전은 소년공으로 살았던 이재명 대표와도 닮았다.”는 이재명 대표님의 축전은 김미화의 도전에 희망을 부여해 주었다.

 

김미화 국회의원 예비후보는 천안 쌍용동에서 태어나고 성장한 천안 출신으로 우리 지역의 사정과 현안들을 매우 잘 알고 있는 ‘토박이 정치인’으로, 더불어민주당 ‘천안시을 지역 여성위원장’과 ‘중앙당 기본사회위원회 부위원장’으로 활동하면서 중앙정치와 지역 정치권에서 정치역량과 탄탄한 입지를 다져왔다.

 

또한 천안시의원(백석동)으로 지역 주민들과 함께하며 그들의 행복을 위해, 천안의 발전을 위해 노력해왔다.

 

더불어민주당 천안시을 지역은 현역의원의 불미스러운 일로 정치인에 대한 신뢰를 잃었고, 혼란 속에 빠져 있다. 이런 상황하에 많은 후보들이 구심점 역할을 하겠다 주장하며 그 지역에 깃발을 꽂기 위해 자리싸움을 치열하게 벌이고 있다. 지금은 지역을 누구보다도 잘 알고 또 함께 힘을 합쳐 끌고 나갈 참신한 리더가 필요한 때다.

 

’캠프 방문의날‘ 천안 망향의동산에서 진행된 ’인권평화운동가 김복동 5주기 추도식‘에서 함께 추도하며 여성과 어린이를 포함 사회적 약자를 위한 희망을 염원한 김미화 의원은 "‘인권, 민주당 원팀, 시대정신, 헌신봉사’의 4가지 덕목을 가진 자가 이 지역을 책임져야 한다"고 주장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