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교육청, 2022년까지 47개 학교 신설 및 이전

고영호 기자 | 입력 : 2019/12/04 [14:03]

 

▲ 충남교육청 학교설립 중장기 계획발표     © 뉴스파고

 

[뉴스파고=고영호 기자] 충남교육청(교육감 김지철)이 각종 개발사업에 따른 학교 과밀학급 해소와 교육환경 개선을 위해 내년 6곳을 포함해 2024년까지 47개 학교를 신설하거나 이전할 계획이다.

 

충남교육청 발표에 따르면 학교 신설과 이전은 각종 택지개발사업과 산업단지 조성, 공동주택 개발에 따른 학생유입이 큰 천안, 아산, 당진, 서산 등 시 지역에 집중되어 있으며, 특수교육여건 개선을 위한 특수학교 3곳도 추진할 계획이다.

 

연도별로는 2020년 6개교, 2021년 3교, 2022년 7교, 2023년 18교, 2024년 13교로 2022년까지는 설립 계획이 확정됐으나, 2023년 이후에는 택지개발사업 진척도에 따라 설립 일정이 조정될 수 있다.

 

2023년에 설립예정 학교 수가 급증한 것은 천안, 아산, 당진지역에 대규모 택지개발지구 내 공동주택 개발계획이 한꺼번에 몰려 학교 수요가 급증할 것으로 예측되기 때문이다.

 

저출산에 따른 학령인구 감소에도 충남지역은 대규모 택지개발사업이 활발해 학교 설립이 지속적으로 이뤄지고 있어 적기 학교설립을 위해 학교설립추진단을 한시적으로 구성하여 운영할 방침이라고 도교육청은 설명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