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병수 천안시장 예비후보 "일제 잔재 청산해 천안을 '독립운동의 성지'로"

안재범 기자 | 입력 : 2020/02/21 [15:24]

▲ 도병수 천안시장 예비후보 "일제 잔재 청산해 천안을 '독립운동의 성지'로"  © 뉴스파고

 

[뉴스파고=안재범 기자] 미래통합당 도병수 천안시장 예비후보가 충절과 지조의 고장, 독립기념관이 위치하고 있는 천안의 일제잔상을 청산하겠다고 밝혔다. 

 

도병수 예비후보는 21일 "천안시민들도 곳곳에 산재되어있는 일제 잔재들이 의외로 많이 있다는 사실을 잘 알지 못하고 있는 것 같다"면서, "천안 한복판인 역전시장 뒷길(구 천안문화원 자리)에 위치한 천왕사 경내에 있는 일제시대 신사와 납골당의 잔흔인 일본식 탑 건물에 대한 역사적 가치 등을 파악하고 보존 필요성이 없다면 철거하여 민족의 자존심을 세우겠다"고 밝혔다.

 

이어 도병수 예비후보는 "우리 천안 주변에 있으나 잘 파악되지 않은 일재 잔재 전수조사를 실시하여 역사적 가치를 고려해 볼거리를 제공하거나 아픈 역사의 흔적을 지워 일제청산에 앞장서고 다시 한 번 되돌아 보는 역사의 장으로 활용할 것"이라며, "일제청산협의체를 만들고 민,관 협력 거버넌스를 구축해 체계적이고 효율적인 방안을 추진하겠다"고 구체적인 방안도 제시했다. 

 

끝으로 도병수 예비후보는 "얼마 남지 않은 3월 1일은 3.1운동 101주년이 되는 날이기도 하다"며 "100년 전 항일의 혼을 되새기고, 충절과 지조의 고장, 독립기념관이 위치하고 있는 천안의 일제잔재를 청산하겠다"고 힘주어 강조했다.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