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시 661개소 어린이집 오는 27일부터 14일간 긴급 휴원

안재범 기자 | 입력 : 2020/02/26 [18:07]

 

▲ 천안시청 전경     ©뉴스파고

 

[뉴스파고=안재범 기자] 천안시 전체 어린이집이 오는 27일부터 휴원에 들어간다.

 

천안시는 26일, 코로나바이러스-19 확산 방지를 위해 천안시 전체 661개소 어린이집이 2월 27일부터 3월 8일까지 10일간 휴원에 들어간다고 밝혔다. 

 

이번 조치는 지난 25일 코로나19 첫 확진자가 발생함에 따라 1차적으로 확진자의 동선에 따른 휴원 범위 내 205개소 어린이집에 대해 26일부터 14일간 긴급 휴원 조치한 바 있으며, 이후 확진자가 늘어나 지역사회 내 확산 방지 및 면역력이 약한 영유아의 건강을 보호하기 위한 방안이다.

 

다만 시는 휴원을 하더라도 어린이집에 아이를 맡길 수밖에 없는 맞벌이나 취약계층 가정을 위해서 어린이집 긴급보육을 실시한다. 

 

긴급 보육 시에는 교사가 평소대로 출근하고, 급·간식도 평상시와 같이 제공하므로 어린이집 보육이 필요한 가정은 휴원 이전과 변동 없는 보육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시 관계자는 “확진자와 관련이 있는 모든 어린이집에 대해 긴급 방역을 실시하고, 어린이집 아동 건강상태 및 돌봄 현황에 대해 지속적인 모니터링을 해 코로나19 예방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