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삼거리초 최민기· 최예령 남매, ‘코로나19 극복’ 따뜻한 나눔실천

한광수 기자 | 입력 : 2020/03/20 [13:52]

▲ 천안삼거리초 최민기· 최예령 남매, ‘코로나19 극복’ 따뜻한 나눔실천  © 뉴스파고

 

[뉴스파고=한광수 기자] 천안시 청룡동에 거주하는 초등학생 남매가 지난 19일 청룡동 행정복지센터에 방문해 코로나19 방역을 위해 고생하시는 분들을 위해 써달라며 몇 년간 모은 용돈 15만 원을 기부했다.

 

천안삼거리초등학교 6학년, 4학년에 재학 중인 최민기, 최예령 학생은 “부모님과 여행가기 위해 모아둔 용돈을 코로나19로 힘든 상황을 함께 이겨내는 데 작지만 도움이 되고자 기부하게 됐다”고 말하며, 기부금과 함께 코로나19 방역에 힘쓰고 있는 분들을 응원하는 손 편지도 전했다.

 

곽원태 청룡동장은 “몇 년간 아껴 모은 돈을 선뜻 기부해준 것에 대해 기특하고 감사하게 생각하며, 코로나 극복을 위해 더욱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