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김명선 충남도의회 의장, 예산 아산 등 집중호우 피해지역 현장방문

방영호 기자 | 입력 : 2020/08/04 [15:03]

 

▲ 김명선 충남도의회 의장, 예산 아산 등 집중호우 피해지역 현장방문  © 뉴스파고

 

[뉴스파고=방영호 기자] 충남도의회 김명선 의장은 4일 예산 아산 등 집중 호우로 큰 피해를 입은 도내 수해 현장을 양승조 지사와 함께 방문해 응급복구 추진상황을 점검했다. 

 

김 의장은 이날 양승조 충남지사와 함께 침수 피해 복구에 한창인 예산군 상설시장을 찾아 복구 방안과 향후 대책을 논의하고 이재민들을 위로한데 이어, 급류에 휩쓸린 실종자 2명에 대한 수색작업을 벌이고 있는 아산시 송악면 일원 상황본부를 방문해 관계자들을 격려하고, 유가족에 진심 어린 애도와 위로를 표했다. 

 

김 의장은 “이번 집중 호우로 실종 등 안타까운 일이 발생해 매우 애석하게 생각한다”며 “이번 사태를 계기로 도민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할 수 있는 항구적인 대책이 마련될 수 있도록 의회 차원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지난 3일부터 이날 오전 6시까지 도내에 내린 비의 양은 평균 77.5㎜를 기록했으며, 이 기간 가장 많은 비가 내린 예산에서는 지하차도가 침수되거나 작은 다리가 파손되는 등 총 642건의 시설피해가, 아산에서는 시설피해 402건을 비롯해 3명의 인명피해가 발생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