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천안시의회, '코로나19·수해 극복' 위해 국외연수비 1억 6천여만원 반납키로

한광수 기자 | 입력 : 2020/08/13 [12:48]

▲ 천안시의회 '코로나19·수해 극복' 위해 국외연수비 반납  © 뉴스파고

 

[뉴스파고=한광수 기자] 천안시의회(의장 황천순) 시의원들은 지난 12일 의원총회를 열고 코로나19·수해 극복을 위해 의원국외여비와 직원국외업무여비 등 1억6400만원을 반납하기로 결정했다. 

 

황천순 의장은 “코로나19의 장기화로 경제침체가 가속화 되고 있는 시점에 몰아닥친 집중폭우로 생계에 위협을 받게 된 시민들이 겪는 절망감은 이루 말 할 수가 없다."며, "하루라도 빨리 피해를 극복할 수 있도록 시의회가 할 수 있는 최선을 노력을 다 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천안시의회는 오는 14일 시의원들과 사무국 직원들이 집중호우 피해 농가를 찾아 수해복구 봉사활동을 할 예정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