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아산시·(사)한국패시브건축협회, 체육팀(역도팀) 합숙소 조성 업무협약 체결

안재범 기자 | 입력 : 2021/07/26 [12:54]

 

▲ 아산시·(사)한국패시브건축협회, 체육팀(역도팀) 합숙소 조성 업무협약 체결  © 뉴스파고


[뉴스파고=안재범 기자] 아산시(시장 오세현)와 (사)한국패시브건축협회(협회장 최정만)가 26일 아산시 체육팀(역도팀) 합숙소 그린 리모델링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으로 아산시는 ‘소규모 건축물의 소비에너지 최적화 설계·기술개발’을 통해 전국 최초로 소규모 건축물의 품질 확보와 건물에너지 최적화를 새로운 모델로 창출할 계획이다. 

 

아산시 역도팀 합숙소 에너지 최적화 실증사업은 총사업비 5억5천만 원을 투입해 노후화된 역도팀 합숙소를 지속가능한 친환경 에너지절약형 공공건축물로 조성하는 사업으로, 아산시와 건축물 외벽 단열 보강, 고성능 창호 교체, 열 회수형 환기 장치 설치를 진행하며 8월 중 공사 착수 예정이다. 

 

앞서 (사)한국패시브건축협회는 2015년 10월 26일 아산시와 패시브건축 민간보급을 위한 업무협력 양해각서를 체결하고, 중앙도서관, 장애인 국민체육센터, 배방 청소년문화의 집, 인주면 문방3리 제로에너지 경로당, 어린이청소년도서관, 온양5동 행정복지센터, 의회청사 등을 패시브 건축물로 구현하는데 함께 하였으며 아산시가 명실상부한 녹색건축도시로 거듭나는 데 크게 기여하고 있다. 

 

패시브 건축물은 단지 에너지 절감을 위한 건축물이 아니라, 실내 결로와 곰팡이 발생을 억제하고, 열회수 환기장치를 통해 실내에 24시간 쾌적한 공기를 공급하여 재실자에게 건강을 제공하는 기본에 충실한 건축물이다.

 

오세현 아산시장은“아산시 역도팀 합숙소 그린 리모델링 공사를 통해 정부 탄소 중립 정책에 맞는 저탄소 건축물로 조성하고 그린 리모델링 최적화 모델로 창출될 수 있도록 (사)한국패시브건축협회와 지속해서 협력할 계획”이라며, “오늘의 상호 협약을 통해 아산시민을 위한 미래지향적인 친환경 녹색건축물이 계속 건립될 수 있는 환경이 조성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