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국민의힘 충남도당 "충절의 고장서 더불어민주당 또 성추문인가?" 성추행 박완주에 석고대죄 요구

한광수 기자 | 입력 : 2022/05/12 [22:40]

▲ 국민의힘 충당도당 당협위원장들, '김태흠 충남지사 출마' 지지 결의     ©

 

[뉴스파고=한광수 기자] 12일 불거진 박완주 국회의원의 성추행 의혹 사건과 관련 국민의힘 충남도당이 박완주 의원의 석고대죄 및 의원직 자진사퇴를 요구하고 나섰다.

 

충남도당은 사건이 불거진 12일 오후 보도자료를 통해 "참으로 충남도민과 천안시민들이 얼굴 들고 다니기 힘든 사건이 발생했다. 제 버릇 개 못준다고, 더불어민주당 박완주 의원이 성추문으로 제명됐다."며 "천안에서 주민들이 무려 3번이나 선출해 주었는데 그에 대한 보답이 고작 ‘성추행’이냐"고 꼬집었다.

 

그러면서 "더불어민주당 충남 지역 최다선으로 직전 정책위의장을 지낸 바 있는 박완주 의원은 국회의원직을 사퇴하고 시민들에게 석고대죄하라"고 요구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