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령시, 피서철 물가 안정 캠페인 및 계량기 점검 실시

안재범 기자 | 입력 : 2019/05/22 [12:53]

 

▲ 물가 안정 캠페인 및 계량기 점검 장면     © 뉴스파고

    

[뉴스파고=보령/안재범 기자] 보령시는 지난 21일 오후 대천해수욕장과 대천항 일원에서 피서철 물가 안정 캠페인 및 계량기 적법 사용 여부 점검 등을 실시했다.  

    

소비자교육중앙회(회장 박승규)와 시 공무원 등 40명이 함께한 이번 물가 안정 캠페인은 한 달 여 앞으로 다가온 대천해수욕장 등 주요 관광지의 개장을 앞두고 부당요금 및 불공정 거래행위 근절로 다시 찾고 싶은 관광지로 조성해 나가기 위해 마련됐다.

    

이들은 물가안정 권장은 물론, 가격표시제 의무대상인 33㎡이상 소매점포를 대상으로 전단지를 배부하여 바가지요금 근절을 통해 관광객들이 쾌적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협조를 구했다.

 

또한 대천항 종합수산물시장을 방문해 지난 10일 시장에 배부한 양심 계량용기 사용 여부를 점검하고, 사용 공차 초과, 계량기 변조 여부 등 법정 계량기 준수 여부 등도 확인했다.

    

복규범 지역경제과장은 “수산시장 내 양심 계량용기 설치 및 활용으로 상거래 질서 구축 및 소비자에 대한 신뢰 회복이 향상되길 바란다”며, “시는 앞으로도 관광객들이 다시 찾을 수 있도록 물가 안정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