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성군 구석구석 걸어볼까?

충남 ‘유일’ 우리나라 걷기여행축제 공모 선정

고영호 기자 | 입력 : 2019/09/20 [11:51]

[뉴스파고=내포/고영호 기자] 충남 홍성군이 한국관광공사에서 걷기여행 붐의 확산과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추진한 2019 가을 우리나라 걷기여행축제 공모에서 충남도에서는 유일하게 선정되는 쾌거를 이뤘다.

    

걷기여행 붐의 확산과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추진된 이번 공모는 선정된 지자체에 축제 개최 예산 2,500만원을 지원하며, 홍성군은 결성면 일원에서 열리는 ‘결성읍성 둘레길’과 ‘홍주성천년여행길’을 공모사업으로 제출했다.

    

 

올해로 3회째를 맞는 결성읍성 둘레길 걷기 축제는 결성농요 농사박물관을 출발해 결성향교, 석당산(결성읍성) 입구, 결성초등학교, 석당산 정상, 일제송진채취군락지, 결성읍성(해자, 옹성, 치성), 결성동헌, 결성 형방청을 거쳐 결성면행정복지센터로 도착하는 왕복 약 6km의 코스로 구성되어 있다.

    

올 11월 개최를 앞두고 있는 결성읍성 둘레길 걷기는 결성농요의 역사를 볼 수 있는 결성농요 농사박물관, KBS 드라마 <구르미 그린 달빛> 촬영지로 유명해진 결성동헌과 일제강점기의 아픈 역사가 서려있는 석당산 일제 송진채취 군락지 등 선열들의 숨결을 느낄 수 있는 많은 문화재가 있어 걷기를 통한 역사교육의 참 현장이 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이와 함께 올 28일 열리는 홍주성천년여행길 걷기대회는 여하정을 출발해 조양문, 대교공원, 역사공원(천주교순레길), 의사총, 기념탑, 들꽃사랑방, 매봉재, 홍주향교, 대교공원을 거쳐 다시 조양문을 지나 여하정으로 돌아오는 코스로 구성되어 있다.

    

군 관계자는 “우리 군이 갖고 있는 역사가 깃든 문화재와 걷기여행길을 활용해 주민들에게 걷기여행의 즐거움을 알리고, 더 나아가 걷기축제 참가자들에 홍성군의 아름다움을 알리는 계기가 될 수 있도록 준비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2019 가을 우리나라 걷기여행축제 공모에는 충남 홍성군 외에도 부산 동구, 강원 동해, 경북 영양, 강원 양구, 경북 봉화 등 총 6개 지자체가 선정됐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