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문화재단, '생활예술페스티벌-예술, 무지개’ 오는 28일 개최

한광수 기자 | 입력 : 2019/09/20 [12:49]

 

▲ 2019 생활예술페스티벌     © 뉴스파고

 

[뉴스파고=천안/한광수 기자] 천안문화재단(대표이사 안대진)은 천안의 다양한 생활예술동아리가 그동안 갈고닦은 기량을 마음껏 발휘하는 ‘2019 천안생활예술페스티벌 – 예술, 무지개’를 오는 28일 천안삼거리공원 능소무대 일원에서 개최한다.

    

생활예술페스티벌은 천안흥타령춤축제와 함께 시민이 직접 축제에 참여하는 화합의 장으로, 지역에서 활동하는 생활예술 동아리들이 펼치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경험해 볼 수 있도록 마련됐다.

    

올해는 특별히 시각분야 생활예술동호회가 직접 제작한 대형작품 전시와 전시작품 연계 예술교육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모시발, 대형 마크라메, 드림캐처 등 공예분야에서부터 현장 스케치 등 회화까지 다양한 장르가 참여하며 아동부터 성인까지 전 연령대가 함께 보고 즐길 수 있다.

    

또 오전 11시부터 저녁 9시까지 쉼 없이 이어지는 33개 단체의 21개 공연 프로그램은 음악과 퍼포먼스를 아우르는 다양한 장르의 공연으로 관람객들의 눈과 귀를 사로잡을 예정이다.

    

2개의 단체가 함께 무대를 꾸미는 ‘협력공연’은 올해 처음 시도하는 특별한 도전으로, 생활예술의 확장과 시너지를 꾀하는 동시에 더 많은 생활예술동호회의 활동을 응원하는 자리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도시를 물들이는 예술’이라는 주제의 예술정원 형태로 조성되는 행사장은 각종 생활예술 조형물과 관람객과 즉석에서 만드는 아트팟(예술화분) 등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누구나 보고 듣고 만질 수 있는 생활예술의 즐거움을 나눠본다.

    

문화재단 관계자는 “회색빛 도시를 다채로운 색으로 아름답게 물들이는 것이 생활예술의 힘이며, 더 많은 시민들이 생활예술의 즐거움과 함께 할 수 있도록 앞으로도 생활예술의 발전을 위해 다양한 사업을 펼치겠다”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