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남서울대산학협력단·킹고스프링, 유망 스타트업 기업 투자지원 협약 체결

한광수 기자 | 입력 : 2021/04/16 [13:14]

▲ 남서울대산학협력단·킹고스프링, 유망 스타트업 기업 투자지원 협약 체결  © 뉴스파고

 

[뉴스파고=한광수 기자] 남서울대학교(총장 윤승용) 산학협력단은 경기도 판교에 위치한 기업지원허브 회의실에서 킹고스프링(대표 정진동)과 유망 스타트업 기업의 성장지원을 위한 투자지원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양사는 이날 협약을 통해 4차 산업혁명 시대를 이끌어 나갈 역량있는 초기 스타트업을 발굴하고, 육성함으로써 지역경제 혁신에 기여할 수 있는 창업지원 체계를 구축하기로 합의했으며, 창업지원프로그램에 1억원의 투자재원 지원, 우수 창업기업 투자관련 업무 협조, 창업지원프로그램 협력 및 공동 참가 등을 협약했다. 

 

킹고스프링은 중소벤처기업부에 등록된 엑셀러레이팅 전문기업으로 스타트업 기업을 육성하고 투자할 뿐만 아니라 초기 창업 아이디어 발굴부터 성장까지 전 과정에 걸친 실무형 창업교육프로그램 운영, 투자교육, 맞춤형 멘토링 등을 제공하는 전문가 집단이다. 

 

남서울대 산학협력단 김황배 단장은 “지난해 업무협약에 이어서 이번에 체결한 투자의향서 교환은 보다 실질적인 창업기업 성장지원을 위한 첫 걸음”이라며, “대학의 창업보육센터에 입주한 기업들과 창업지원 프로그램에 참여한 유망한 스타트업 기업을 발굴하여 투자 지원을 할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한편 킹고스프링은 지난해 남서울대와 업무협약을 맺고 현재 충남사무소를 대학내 설치하고 다양한 투자활동 및 창업지원 프로그램을 추진하고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