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민족문제연구소 천안, '친일청산 역사문화 탐방' 진행

한광수 기자 | 입력 : 2021/06/13 [15:51]

 

▲ 민족문제연구소 천안, 임종국 선생 기념관 건립 추진 위한 '친일청산 역사문화 탐방'  © 뉴스파고

 

[뉴스파고=한광수 기자] 민족문제연구소 천안지회(지회장 최기섭)는 지난 5월 22일에 이어, 6월 26일, 9월 25일 총 3회에 걸쳐 임종국 선생 기념관 건립 추진을 위한 '친일청산 역사문화 탐방'을 진행한다.

 

 

임종국 선생은 친일청산의 선구자로 평생을 헌신하시고 친일 인명사전의 토대를 만드신 분으로, 천안에서 임종하셨으며, 민족문제연구소 천안지회에서는 임종국 선생 기념사업회와 함께 추모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이번 탐방행사는 기념관 건립의 당위성을 홍보하고 해방후 왜곡된 근현대사를 바로잡아 후대에게 올바른 역사인식을 고취시키는 것과 함께, 입장 양대리 만세운동 등 관심도가 미약한 독립운동 유적지를 새롭게 발굴하고, 목천 동학군 전투현장 등 새로운 문화유적을 홍보하여 시민의 자긍심을 높이기 위해 마련한 체험행사다.

 

시민과 학생 20명을 대상으로 하는 이번 탐방은, 천안삼거리공원 앞에 집결, 친일문제연구에 매진하던 임종국 선생의 거서재인 요산재, 목천 세성산 동학 전적지, 구민산 기념탑, 아우내 독립만세운동기념공원, 입장 기미독립운동기념공원, 망향의동산, 신부동 천안평화공원을 거쳐 천안삼거리공원 앞에서 해산하는 일정으로 진행된다.

 

답사 중 유적지 주변 미화작업에 참가할 경우에는 자원봉사활동 확인서 발급이 가능하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